3D 메타버스 ‘퍼피레드’, 8월 30일 정식 출시
3D 메타버스 ‘퍼피레드’, 8월 30일 정식 출시
  • 이수재
  • 승인 2022.08.23 17: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카카오 계열사 ㈜넵튠이 선택한 3D 메타버스 개발사 컬러버스(대표 이용수)는 자사에서 개발하고 서비스하는 3D 메타버스 ‘퍼피레드’의 정식 서비스 일정을 오는 8월 30일로 확정했으며, 남은 기간 인지도 확대와 안정화 작업, 유저 편의 개선에 만전을 기할 계획이라고 오늘 밝혔다.

 

오는 8월 30일 정식 서비스가 사전 예고된 퍼피레드는 지난 2003년 출시 이후 2016년까지 인기리에 서비스되며 사랑받았던 3D 커뮤니티로, 과거 PC 버전의 ‘퍼피레드’를 2022년 감성으로 재해석한 모바일 3D 메타버스이다.

 

서비스가 진행되는 동안 국내에서만 총 300만 명 이상의 회원 수를 보유할 만큼 큰 인기를 얻은 ‘K-메타버스’의 원조 격으로, 과거 퍼피레드를 경험했던 클래식 팬들, 그리고 신규 메타버스를 찾고 있는 유저들 사이에서 높은 관심과 기대를 모으고 있다.

 

과거 퍼피레드 유저들의 추억을 소환할 채팅 시스템을 포함해 미니 파크 꾸미기, 아바타 및 애완동물 육성, 아기 돌보기, 역할 놀이 등 서비스는 트렌드를 가미해 복원하고, 다양한 신규 아이템과 차별화된 콘텐츠를 적용해 모바일에 최적화된 메타버스가 구현된 점이 특징이다.

 

개발사인 컬러버스 측은 지난 8월 4일부터 9일까지 5일간 최종 점검 차원의 클로즈 베타 테스트를 실시하며, 정식 서비스 상황을 대비한 대규모 유저 접속 상황과 콘텐츠 점검에 집중했으며, 정식 서비스 볼륨에 맞춘 신규 콘텐츠도 대거 선보이며 유저들 기대치를 한껏 끌어올렸다.

 

해당 기간 유저들의 트렌드 및 동향을 한눈에 살펴볼 수 있는 인포그래픽도 최근 공식 카페를 통해 공개했다. 퍼피레드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는 인포그래픽에서는 공간 아이템, 아바타, 제작 요리, 수집물, 낚은 물고기까지 유저들이 애용한 콘텐츠를 시작으로, 미니파크 최장 시간, 최고의 셀럽, 런웨이 주인공 등 이색 데이터를 보유한 스페셜리스트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데이터를 담아내 눈길을 끌었다.

 

성별로는 여성 비율이 무려 96%를 기록해 여성 유저에게 많은 사랑을 받는 여성 친화적 메타버스임이 재차 확인됐으며, 연령별로는 20대 초반 52%, 20대 중반이 39.2%를 차지하며 향후 MZ세대를 대표할 ‘신세대 커뮤니티’로 자리할 것으로 기대된다.

 

컬러버스 측은 오는 29일 자정까지 사전예약 이벤트를 진행하며, 사전예약 신청자를 대상으로 추첨을 실시해 ‘아이패드 에어’를 비롯해 유명 카카오 이모티콘 작가 ‘냥구’와 컬래버레이션한 스페셜 ‘카카오톡 이모티콘’을 선물한다. 이와 별개로 퍼피레드 공식 카페에서도 다양한 이벤트를 통해 풍성한 선물과 인앱 아이템을 증정하고 있다.

 

컬러버스 관계자는 “오는 8월 30일 정식 서비스가 임박하면서 유저들을 안정적으로 수용할 수 있는 안정화 작업에 힘을 기울이고 있다. 앞으로도 유저들의 의견을 적극적으로 수렴해, 기존 퍼피레드의 감성은 지속적으로 반영하고, MZ세대를 겨냥한 맞춤형 콘텐츠를 하나하나 구현해내 대세 메타버스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노력할 방침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오는 8월 30일, 정식 서비스를 앞두고 있는 퍼피레드와 관련된 보다 자세한 정보와 커뮤니티, 이벤트 내용은 ‘퍼피레드 공식 홈페이지(https://www.puppyred.com)’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참고로 컬러버스는 2021년 10월 넵튠으로부터 지분 투자를 받았으며, 넵튠이 보유한 컬러버스 지분은 44%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