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아올 수 있는 길을 찾아서” 제5인격, 신규 지도 ‘돌아올 수 없는 숲’ 정식 출시
“돌아올 수 있는 길을 찾아서” 제5인격, 신규 지도 ‘돌아올 수 없는 숲’ 정식 출시
  • 이수재
  • 승인 2021.11.18 17: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넷이즈 최초의 1V4 비대칭 모바일 게임5인격 신규 지도돌아올 없는 정식 오픈된다.

과거의 그림자는 이미 사라졌지만, ‘돌아올 없는불운은 아직 사라지지 않았다. 악몽 속에 숨겨진 죄악이 다시 모습을 드러낸다. 시들어버린 나무, 오염된 , 섬뜩한 모습의 동물들. 탐정의 발걸음을 따라 돌아올 없는 깊은 곳으로 향해돌아올 있는길을 함께 찾아내야 한다.

먼지 덮인 과거, 산불이 불태워버린 비극

올레투스 장원에서 가장 아름다운 숲이었던 이곳은 푸른 나무가 우거지고, 작은 동물들이 뛰놀며 어린아이들이 즐겁게 웃고 떠들던 곳이었다. 하지만 숲지기 베인에게 벌어진 참극 이후 숲은 밀렵꾼에게는 금지 구역이 됐으며 일반인들도 쉽게 다가갈 없는 곳이 되고 말았다. 하지만 이런 상황은 오래가지 못했다. 장원의 주인 부부가 세상을 떠난 , 사람들의 손길이 닿지 않았던 숲은 결국 산불에 뒤덮이고 말았다.

이후 아름다웠던 숲은 먼지 속으로 사라져버렸고, 사람들은 숲지기의 모습을 다시는 없게 됐지만 돌아올 없는 숲의 전설은 영원히 남게 됐다.

돌아올 없는 불운, 다시 재현된 악몽

황폐해진 돌아올 없는 숲에서는 희미하게나마 과거의 흔적을 찾아볼 있다. 시들어버린 나무는 어둠 유령처럼 조용히 있고, 맑고 깨끗했던 강줄기는 혼탁한 초록색으로 뒤바뀌었으며, 섬뜩하게 변해버린 동물들은 모골을 송연하게 만든다. 악몽과 다름없는 추격 속에서 불운이 다시 당신에게 찾아올까.

버려진 그네, 나무에 늘어진 덩굴, 크레인의 로프를 이용해 빠르게 지형을 뛰어넘을 있다. 지도 곳곳에서 찾아볼 있는 우리, 숨겨진 사냥꾼의 함정, 방치된 숲지기의 오두막 요소들이 많은 전술적 공간을 제공하며 추적에 수많은 변화를 갖고 것이다.

재회의 순간 2 전체 서버 임무 가운데 여자아이의 탈출을 돕거나 막으면서 미리 체험해 돌아올 없는 지도가 11 18 정식으로 오픈된다. 숲으로 향해돌아올 없는불운의 전설을 찾아보자.

산불에 불타버린 과거가 악몽 속에서 다시 재연될 예정이다. 새로운 홍보 영상재회의 순간 함께 지금 바로 장원으로 향해 숲속에서 돌아올 있는 길을 찾고 먼지에 쌓인 진상을 파헤쳐 보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