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스타, 도트 풍 모바일 RPG '깨어난 마녀' 11월 10일 출시 예정
요스타, 도트 풍 모바일 RPG '깨어난 마녀' 11월 10일 출시 예정
  • 이수재
  • 승인 2021.10.20 18: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글로벌 게임업체 요스타(YOSTAR)는 픽셀 네코 스튜디오(Pixel Neko Studio)에서 개발하고 자사가 서비스하는 모바일 RPG ‘깨어난 마녀’를 오는 11월 10일 구글 플레이와 애플 앱스토어에 정식 출시한다고 20일 밝혔다.

 

정식 출시에 앞서 ‘깨어난 마녀’는 지난 9월 29일부터 공식 페이지에서 사전예약자를 모집했으며, 금일(20일)부터는 구글 플레이와 애플 앱스토어 등 스토어를 통해 사전예약을 신청할 수 있다.

 

사전예약 참여자 목표 인원 달성에 따라 출시 직후 사용할 수 있는 인게임 아이템 마나, 기력 회복 엘릭서와 고통의 찬가 시네티아 캐릭터 등 다양한 보상을 참여자 전원에게 지급한다.

 

이와 함께 사전예약 페이지에서는 미니게임 이벤트가 진행 중이며, 미니게임은 11월 6일 4번째 시즌을 끝으로 종료된다.

 

매 시즌마다 고득점 자에게 상품을 지급하며, 모든 시즌을 합산해 1위, 2위, 3위를 산정하고 갤럭시 폴드 3, 아이패드 프로 5세대 등을 제공할 예정이다.

 

‘깨어난마녀’는 주인공이 기억을 잃은 ‘마녀’가 되어 상투스 교회, 루니아 공국, 문테니아 공국, 판노니아 왕국, 빛의 섬 등 총 5개 세력으로 나뉜 칠롤라 대륙에서 다양한 ‘인형’들을 만나며 이야기가 시작된다.

 

특히 고퀄리티 라이브 2D 일러스트는 물론 아기자기한 레트로풍의 감성 그래픽이 결합되어 모바일 게임을 소비하는 주요 층인 MZ 세대의 취향에 크게 부합될 것으로 기대된다.

 

게임에 대해 보다 자세한 내용은 공식 카페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